overcomefb2020_05150005

[부끄럽고 창피한 일]

 

 홍양현

부끄럽고 창피한 일이다.
박정희의 죄과는 늘 놀랍고 크다!
거기다가 독재자의 딸 박근혜까지...

[경향신문] 학생 등 피해자 24명 달해호만, 처벌 피하려 귀화 신청정부, 독일 통보받고도 허용박정희 정부가 1960년대 국내에서 교육사업을 하던 독일 출신 프리츠 호만(1982년 작고)의 아동 성폭행 의혹을 알고도 묵인한 정황이 서...
NEWS.V.DAUM.NET
[경향신문] 학생 등 피해자 24명 달해호만, 처벌 피하려 귀화 신청정부, 독일 통보받고도 허용박정희 정부가 1960년대 국내에서 교육사업을 하던 독일 출신 프리츠 호만(1982년 작고)의 아동 성폭행 의혹을 알고도 묵인한 정황이 서...